::: 게시판 :::


 달팽이

 하늘사랑

 2009-01-06 오전 9:32:00  2190

 

 

달팽이/ 장 루슬로



다친 달팽이를 보게 되거든 도우려들지 말아라
그 스스로 궁지에서 벗어날 것이다
당신의 도움은 그를 화나게 만들거나 상심하게 만들것이다.

하늘의 여러 시렁 가운데서 제 자리를 떠난 별을 보게 되거든
별에게 충고하고 싶더라도 그만한 이유가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라

더 빨리 흐르라고 강물의 등을 떠밀지 말아라
강물은 나름대로 최선을 다하고 있는 것이다

 

 
 
       
 

하늘사랑

2009-01-06 (9:34)

 

제가 좋아하는 시한편 올립니다~강물이 나름대로 최선을 다하고 있듯

떄로 우리가 누구를 도우려 하는 것이 얼마나 어리석은 것인가를 생각하며 다시 읽어봅니다
 

하늘이

2009-01-06 (10:31)

 

병원심방자가 생명줄을 밟고
위로와 기도를 올린다고
설칠때~~
위로가 오히려 고통을 주고 ...
 

김창란

2009-01-06 (12:49)

 

어제 제직수련회에서 강사 정영환 목사님의 "섬김"에 대한 말씀이 생각 나네요.
섬김을 받는 사람이 원하는 것 이어야지 잘못하면 '자기위로' 또는 '자기 선'이 된다는것.
늘 하나님께서 주시는 '지혜'를 구하게됩니다. 샬롬
 
     

 

288 1 15
288 권사회 홈페이지를 만들며 [1]    김창란 2008-12-03 2593 179
287 축하...     김주옥 2008-12-03 2436 161
286 축하합니다. [1]    김정자2 2008-12-08 2463 180
285 인사말 [1]    김창란 2008-12-08 2413 190
284 축제를 기다리며 [1]    올리브 2008-12-08 2537 167
283 권사회 홈페이지 개설을 축하합니다 ♪ ♪ [2]    박부경 2008-12-17 2452 197
282 성탄 인사 [1]    김정자2 2008-12-17 2659 180
281 오 홀리 나잇..! [1]    올리브 2008-12-20 2630 168
280 새해의 기도     김창란 2009-01-02 2308 169
279 올해도 주님과 함께 [1]    하늘사랑 2009-01-04 2333 166
278 축하! 축하! 주님이 합께하심 감사^*^ [2]    이은실 2009-01-05 2366 187
277 축하 꽃다발과 함께....     이은실 2009-01-05 2133 198
276 사랑할 날이 [1]    김현찬 2009-01-06 2326 174
275 깊이 있는 사랑     김현찬 2009-01-06 2234 192
274 하나보다는 더불어 가는 마음     김현찬 2009-01-06 2166 186
273 낙 엽 [2]    김현찬 2009-01-06 2241 198
달팽이 [3]    하늘사랑 2009-01-06 2191 188
271 인사     김정자2 2009-01-06 2195 158
270 새해를 맞이하는 첫시간     김현찬 2009-01-06 2256 192
269 ☆♤ 내 인생의 소중한 시간들 ♤☆ [2]    이은실 2009-01-06 2018 168
      
 1 [2][3][4][5][6][7][8][9][10]  ..[15][다음 10 개]